201712.13
시정소식
  • 대구뉴스
  • 시정소식
한·중·일 춤의 향연에 흠뻑 빠져보세요!
9월 7일 오후 7시 30분「대구 동아시아 춤 축제」개최

  대구시는 2017년 동아시아 문화도시(대구시, 창사시, 교토시) 국제문화예술 교류사업의 일환으로「대구 동아시아 춤 축제」를 9월 7일(목) 오후 7시 30분에 대구예술문화예술회관 팔공홀에서 개최한다.
 
○ 대구시가 주최하고 (사)한국무용협회 대구광역시지회(회장 강정선)가  주관하는「동아시아 춤 축제」는 동아시아 문화도시 선정을 계기로 한‧중‧일 민간 무용단체 간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세 도시의 춤 공연 예술을 즐기고 이해하며 향후 지속적인 교류기반 마련을 위해 기획됐다.

중국 룡주경도 창사예술단  

<(중국)룡주경도 - 창사예술단>

○ 이번 공연에서 중국은 창사예술단 무용단이 전통 무용인 ‘룡주경도’(龍舟競渡)*와  ‘수·묵’ 등 두 작품을 선보이는데, 첫 무대인 ‘룡주경도’는 중국의 가장 중요한 명절인 단오절을 축하하는 경기로 사나이들이 힘찬 구호와 함께 거대한 노를 들고 용주경기를 하면서 서로 협조하며 끝까지 분투하는 모습을 웅장한 춤으로 표현한다.
 *룡주경도 : 중국에서 음력 5월 5일 용머리로 장식된 노 젓는 배를 타고 하는 경기
 
일본 대지에 사죄하다 하나야기에키쿠 무용단
<(일본) 대지에 사죄하다 - 하나야기 에기쿠 무용단>

○ 일본은 하나야기 에기쿠 무용단이 ’대지에 사죄하다‘를, 스티리트댄스단인 ’차크라 댄스 컴퍼니‘가 창작 무용인 ‘DISCO'를 공연한다.  ‘DISCO'는 1000년 후 안드로이드에 지배되어 절멸되어버린 세계를 표현한 다소 난해한 작품으로 알려져 있다.
 
한국 가인지무 효무공연예술원
<(한국) 가인지무 - 효무공연예술원>

○ 한국은 효무공연예술원에서 궁중무용인 ’가인지무‘와 노진환댄스프로젝트팀이 ’Black and White'(현대무용) 를 선보이는 데, 마지막 무대인 한국의 ‘가인지무(佳人之舞)’는 춘앵전과 교방살풀이춤으로 구성하여 궁중무용의 절제된 춤사위와 정교미가 가득한 품격 있는 공연으로 보는 이의 시선을 사로 잡을 것으로 기대되는 등 동아시아 문화도시들의 화려한 춤의 향연이 이날 공연장을 뜨겁게 할 것으로 예상된다.
 
○ 대구 동아시아 춤 축제는 전석 무료이며 자세한 내용은 대구무용협회(053-559-8109)와 대구시 문화예술정책과(053-803-4441)에서 안내 받을 수 있다.


 ※ 공연 진행순서

구 분

공 연 시 간

작 품 명

출 연 자

중 국

19:30~19:40(10‘)

룡주경도(龍舟競渡)

창사예술단

일 본

19:45~19:55(10‘)

대지에 사죄하다

하나야기 에기쿠 무용단

한 국

19:55~20:05(10‘)

Black and White

노진환댄스프로젝트

일 본

20:10~20:20(10‘)

Disco

차크라 댄스 컴퍼니

중 국

20:25~20:40(15‘)

수·묵(水‧墨)

창사예술단

한 국

20:45~20:55(10‘)

가인지무(佳人之舞)

효무공연예술원

제4유형:출처표시+상업적 이용금지+변경금지
본 공공저작물은 "공공누리" 제4유형:출처표시+상업적 이용금지+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.
담당부서 :
문화예술정책과
전화번호 :
053-803-4441
담당자 :
이정희

(41911)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(동인동1가)     대표안내전화 : (053)120    팩스 : (053)803-2879
Copyright by 1997~2015 Daegu Metropolitan City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