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710.24
시정소식
  • 대구뉴스
  • 시정소식
버스정보안내기 더 빨라지고 더 정확해진다
4G LTE 네트워크로 업그레이드, 통신 이용료도 40% 절감 가능

  대구시는 8월 1일부터 정류소 버스정보안내기 1천 84개를 기존 ADSL, 유·무선 네트워크에서 속도와 품질이 더욱 향상된 4세대 첨단 통신방식 중 하나인 4G 기업전용 LTE로 변경한다.
 
○ 4G 기업전용 LTE 통신방식은 최근 통신사에서 기업 내 전용 통신망 용도로 개발 한 것으로 기존 2G와 3G 통신에 비해 속도가 훨씬 빠르고 품질이 우수해 버스운행정보 제공방식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.
 
○ 대구시는 이번 통신방식 변경으로 더욱 신속하고 정확한 버스도착 예정 정보를 시민들에게 안정적으로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.
 
○ 특히, 이 통신방식은 통신사가 일반 무선LTE와 분리운용하고 있어 외부와 인터넷접속이 차단되는 등 시 자체 전용망처럼 이용 가능해  랜섬웨어 등 날로 증가하고 있는 해킹으로부터 보안면에서 한층 강화되어 보다 안정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.
 
○ 또한, 이 통신방식으로 요금도 기존의 회선별 종량제 요금제도에서 데이터 총량제 통신요금 납부방식으로 변경되면서 연간 약 1억3천2백만원정도 요금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. 이는 기존 통신 이용료의 약 40%에 해당하는 절감액이다.
   향후 5년간 지속적으로 버스정보안내기가 증설 되어도 추가되는 회선 당 월 기본요금(5천원)만 부담하면 돼, 5년 간 약 7억 5천만원 정도 요금절감 효과를 가져온다.
 
○ 대구시는 안정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앞서 지난 4월 정보통신망 보안성을 검토하고, 버스정보안내기 약 120여개소를 기업전용 LTE통신방식으로 전환하여 약 3개월간의 시험운영을 거쳐 속도와 품질의 안정성을 검증한 바 있다.
 
○ 한편, 대구시는 버스정보안내기 통신방식 변경에 이어, 2018년에는 차량내부에 설치되어있는 차량단말기 1천 598대를 기존 3G 무선방식(WCDMA)을 첨단 4G 기업전용 LTE 방식으로 변경할 계획이다.
 
○ 대구시 홍성주 건설교통국장은 “버스운행관리시스템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, 최첨단 통신방식을 적용하여 보다 신속·정확하고 안정적인 버스도착예정 정보를 제공해 시민들이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”면서 ”시민여러분께서도 시내버스를 보다 많이 이용해 주시기를 당부 드린다“고 말했다.

담당부서 :
버스운영과
전화번호 :
053-803-5561
담당자 :
정희원

(41911) 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88 (동인동1가)     대표안내전화 : (053)120    팩스 : (053)803-2879
Copyright by 1997~2015 Daegu Metropolitan City. All Rights Reserved.

홈페이지의 모든 사진 및 영상물은 상업적 목적으로 사용하거나 배포할 수 없습니다.